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나 혼자 산다’ 송민호 강승윤, 중고차 매장 찾아 차 고르는 모습 최고의 1분 차지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7.30 17:05
  • 댓글 0
방송캡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나 혼자 산다’가 분당 최고 시청률 9%를 기록하며 금요일 밤을 뜨겁게 달궜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위너 강승윤의 1일 중고차 딜러가 된 송민호와 무지개 회원들의 낭만 모임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됐다.

30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나 혼자 산다’는 시청률 7.9%(수도권 기준)를 기록, 금요일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4.5%(수도권 기준)로 금요일 전체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날 위너 송민호는 집에 찾아온 같은 팀 멤버 강승윤에게 캠핑 장비를 영업하는 ‘영업왕 마이노’로 변신했다. 캠핑 의자에 홀린 듯 착석한 강승윤은 송민호의 영업 페이스에 말려 ‘펄럭귀’에 등극했다. 송민호는 “중고 사이트에 팔려고 했는데 생각지도 못하게 월척이 미끼를확 물더라”라고 즐거워하며, 강승윤의 니즈를 잘 파악한 사진 촬영까지 일사불란하게 움직야 적극적인 영업왕의 필살기를 보여줬다.

위너 송민호와 강승윤이 함께 중고차 매장을 찾아 차를 고르는 모습이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옵션부터 차와 분위기가 어울리는지까지 챙기는 꼼꼼한 모습이 눈길을 모으며 시청률은 9%까지 치솟았다.

송민호와 강승윤은 ‘마이노의 뉴 오픈카’를 타고 고속도로를 달렸다. 두 사람은 특히 위너의 ‘I LOVE YOU’가 나오자 ‘찐’으로 신이 나 어깨까지 들썩이며 노래를 불렀다. 오픈카를 타고 라이브를 펼치는 송민호와 강승윤은 꽉 막힌 도로를 단숨에 휴양지로 만들었다.

두 사람이 ‘톨게이트 콘서트’ 후 도착한 곳은 중고차 매장이었다. 송민호는 “승윤이가 첫 차를 사는날”이라며 강승윤보다 더 설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송민호와 강승윤은 국내브랜드 준대형 세단부터 국내 브랜드 준대형 SUV까지 다양한 차종을살펴봤다.

준대형 SUV가 마음에 든 송민호는 1일 중고차 딜러로 변신, 강승윤에게 자신이 고른 SUV를 영업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승윤은 “너는 정말 SUV 좋아해”라는 송민호의 영업 멘트에 결국 계좌이체 일시불 플렉스(FLEX)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송민호는 ‘차박’이 가능한 SUV의 널찍한 트렁크를 보며 매트 영업으로 끝까지 질척거려 폭소를 안겼다. 강승윤 첫 차의 첫 동승자가 된그는 “통장도 두둑해지고 마음이 따뜻하다”며 하루를 만족스럽게 마무리했다.

박나래, 키, 허니제이, 차서원의 남영관 2차 모습도 공개됐다. 회원들은 허니제이가 구해온 레트로 제빙기로 전통 팥빙수를 만들어 먹으며 ‘성공의 맛’을 듬뿍 만끽했다. 팥빙수에 소주를 추가한 ‘빙주(팥빙수+소주)’, 키가 만든 뉴욕식(?) 안주 등 다양한 음식을 즐기며 회원들은 감탄을 연발했다.

이후 차서워은 정장을 갖춰입고 등장하는 콘셉트로 남영관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포차에서 주객이전도됐다는 느낌을 받았다. 남영관 만큼은 진짜 낭만과개성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는 각오를 밝혔지만, 조급함에 실수를 유발해 폭소를 자아냈다.

회원들은 다음 모임을 기약하며 각자의 MBTI를 바탕으로 ‘헬E4터’라는 팀명을 정했다. 하루를 마치며 회원들의 만족감 넘치는 소감 속 차서원은 “여름에 청춘열차 타고서 다 같이 여행도 가보고 싶고, 왠지묘한 재미와 감동이 있을 것 같다”라는 ‘헬E4터’의 버킷리스트를 꺼내 다음모임을 향한 기대를 고조시켰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