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동원아 여행 가자' 정동원, 장민호 위해 옥수수 버터구이 만들어 배달서비스까지 펼쳐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5.16 19:55
  • 댓글 0
TV조선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정동원이 어른스러운 모습으로 장민호를 놀라게 만들었다.

16일 방송되는 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에서는 어린 아이인 줄로만 알았던 정동원이 어른미를 뿜어낸다고 한다. 이런 정동원의 모습에 장민호는 물론이고 현장에 있던 제작진도 깜짝 놀랐다.

정동원은 이른 아침부터 어른 입맛의 음식을 즐기고 장민호도 생소해하는 나물 이름을 척척 맞히는 모습을 보였다. 또 사과도 쪼개는 괴력을 자랑했다고.

뿐만 아니라 장민호에게 "삼촌은 가 있어라. 내가 다 하겠다"라고 외치며 장민호의 '힐링 지킴이'를 자처했다고 해 시선을 모았다. 정동원은 장민호를 위해 옥수수 버터구이를 뚝딱 만들어내고 배달 서비스까지 펼쳤다.

장민호는 전에 없던 어른미를 뿜어낸 정동원과 달리, 정동원이 계곡에서 낚아 올린 것을 보자마자 깜짝 놀라며 겁을 먹은 후 그대로 줄행랑을 쳐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 지난 번 물싸움에 이어 이번에는 낚시 대결에 나선 '파트너즈'가 어떤 케미를 선사할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동원아 여행 가자'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