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오새봄 암 투병 팬들 안타깝게 해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5.11 14:13
  • 댓글 0
오새봄 인스타그램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오새봄 암 투병이 팬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9일 엠넷 ‘프로듀스X101’ 출신 오새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좋지 않은 소식으로 인사를 드려서 미안하고 죄송하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이번년도 1월 달에 혈액암의 한 종류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라며 “21년도부터 유난히 피곤하고 밤에 잘 때 발열 증상이 나타났었는데 무리를 해서 그런 줄만 알고 미처 크게 생각하지 못했다”며 “최종 림프종 진단을 받기까지 2개월이 걸렸고, 너무 많은 검사를 하느라 생각이 많았다”라고 밝혔다.

또한 “우선 이미 약속된 일과 계획된 일을 잘 마무리를 하느라 당시에 주변에 알리지 못했다. 이렇게 늦게나마 조금 안정을 취하고 글을 올리게 됐다”고 덧붙였다.

오새봄은 현재 건강 상태에 대해서는 “항암치료 2차를 마친 상태이며 몸 상태는 크게 나쁘지 않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치료 기간 동안 최선을 다해서 치료 잘 받고 이겨내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돌아오도록 하겠다. 생각보다 많이 괜찮아지고 있어서 종종 소식 전하겠다. 암 따위 한번 가볍게 이겨내보겠다. 항상 많은 관심과 응원 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변함없이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오세봄은 지난 2019년 7월 방영된 Mnet 아이돌육성프로그램 ‘프로듀스X101’에 출연했고, 같은 해 12월 싱글 앨범 ‘타이(TIE)’를 발매하고 솔로 가수로 데뷔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