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이봉원 7억 빚 "야간업소하고 행사하고 해서 갚았다"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1.12 22:33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개그맨 이봉원이 계속된 사업 실패에도 아내 박미선에게 손을 벌리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이봉원은 지난 11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출연해 자신의 사업 실패 경험을 돌이켰다. 

이날 이상민은 이봉원에게 “사채까지 써서 7억 원의 빚을 진 적이 있는데 어떻게 극복했냐”고 물었다.

이에 이봉원은 “야간업소하고 행사하고 해서 갚았다. 몸으로 뛰었다”라며, “근데 미안하다. 생활비를 내가 못 주니까”라고 털어놨다.

탁재훈은 “이혼 사유가 확실했는데”라고 농담을 던졌고, 김준호 역시 “7억에 사채면 거의 이혼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