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호적메이트’ 육준서X육준희, 근육형제 겨울바다 입수 ‘과감 상의탈의’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1.04 13:42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호적메이트' 육준서-육준희 강철 형제가 특별한 하루를 공개한다. 

4일 첫 방송되는 MBC ‘호적메이트(기획 최윤정/ 연출 이경원,이준범)’에는 ‘K-군대 형제’로 화제를 몰고 온 형 육준서와 동생 육준희가 출연한다. 두 사람은 남다른 피지컬과 비주얼로 시청자들의 눈 호강을 책임질 예정이다. 

이날 육준서-육준희 형제는 아름다운 겨울 바다를 만끽한다. 육준서가 동생 육준희를 만나기 위해 포항을 찾는 것. 육준서-육준희 형제는 매서운 바람이 부는 날씨에도 불구, 망설임 없이 겨울 바다에 입수한다. 과감하게 상의를 탈의한 형제는 굴욕 없는 탄탄 몸매를 자랑한다. 특히 형제의 완벽한 식스팩에 ‘호적메이트’ 출연자들의 반응은 매우 달랐다. 육형제를 바라보는 남성 출연자들은 부러움 가득한 모습을 보이는 한편 여성 출연자들은 환호와 함께 웃음꽃이 활짝 핀 모습을 보여준 것. 강철 형제의 화보 뺨치는 겨울 바다 입수 현장에 기대가 쏠린다.

그런가 하면 육준서는 이날 ‘호적메이트’에서 최초로 동생 부부를 공개한다. UDT(해군 특수전전단) 출신의 형 육준서, SSU(해난구조전대) 출신 동생 육준희와 함께 현재 해병대 소속 군인으로 근무하는 제수씨를 소개하는 것. '군인 패밀리'의 특별한 '군인 DNA'가 '호적메이트'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이와 함께 육준서-육준희 형제는 '군인 패밀리'답게 서열 정리에 나선다. 이 과정에서 육준서가 "내가 군번은 먼저다. 이건 민감한 문제"라며 발끈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군인 출신 육준서-육준희 형제의 특별한 하루는 1월 4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MBC ‘호적메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