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영등포, 코로나19 17번째 확진자 발생... 당산1동 거주하며 토요코인호텔에서 투숙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3.20 16:33
  • 댓글 0
사진 : 영등포구청 홈페이지 캡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서울특별시 영등포구에서 코로나19 17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영등포(구청장 채현일)는 20일 오후 안전 안내 문자를 통해 “17번째 확진자(70대 남성, 필리핀 귀국, 당산1동)는 3/7(토) 콧물, 기침, 인후통 증상이 있었으며, 3/19(목) 성애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진행, 3/20(금) 확진판정 받았습니다”라고 알렸다.

이어 영등포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한 이동경로에서 확진자는 지난 19(목) 새벽 5시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였고, 당산1동 주거지는 딸이 거주하고 있어 영등포동 소재 토요코인호텔(영등포동1가 106)에 투숙하였다. 

확진자는 격리치료병원으로 이송조치 하였으며, 밀접접촉자(가족)에 대해 자가격리 및 코로나 검사하도록 했다. 

확진자가 머물렀던 장소와 주변 방역 실시하고 있으며 정확한 이동경로 파악하는 대로 추가 방역조치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