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광염 좋은음식허리통증시산부인과내원을...’ 예방하는 수칙은 우선 하루에 6 8잔 1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9.11.11 00:55
  • 댓글 0
▲ 방광염

[광명지역신문=온라인뉴스팀] 방광염을 예방하는 수칙은 우선 하루에 6-8잔, 1.5L-1.8L 정도의 물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방광을 자극하는 커피, 차, 알코올, 감귤류, 과일 쥬스의 섭취는 삼가는 것이 좋다. 이 외에도 성관계 직후에는 반드시 배뇨하는 습관을 들여야 하며 배뇨 및 배변 후 뒤처리시 조금 불편하더라도 앞쪽에서 뒤쪽으로 휴지를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급성 방광염의 치료로는 적절한 항생제의 사용이다. 항균제의 투여 기간은 3일 요법이 표준이지만, 최근에는 1회 복용만으로도 효과적으로 치료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만성 방광염의 경우는 장기간의 항생제 투여를 고려해야 하는데, 가장 중요한 것은 만성 방광염의 유발 요인을 찾아 이를 제거 혹은 교정해야 한다는 것이다.

좋은음식으로는 우리가 여름철 많이 먹는 수박이 있다. 그러나 아무 생각없이 먹으면 방광염에 크게 도움이 되지는 않는다. 방광염에 도움이 되는 것은 수박씨이다. 수박씨 속에 시트룰린은 몸속 노페물을 소변으로 배출하고, 붓기를 가라앉히는 효과가 있다.

방광염은 크게 두가지로 나뉜다. 첫째, 급성 방광염의 원인은 일차적인 경로인 요도로부터의 상행 감염이며 여성에서 흔하다. 둘째, 급성 방광염은 세균 자체의 독성, 개개인의 세균에 대한 저항력, 요로계의 해부학적 및 기능적 상태에 따라 발생한다. 원인균은 80% 이상이 대장균이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