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동백과 용식은 시장에서 만두를 먹고 ˝동백꽃 필 무렵˝
  • 김원조 기자
  • 승인 2019.10.12 07:21
  • 댓글 0
▲ KBS2

[광명지역신문=김원조 기자] 9일 방송된 ‘동백꽃 필 무렵’에서 까멜리아 들어온 황용식(강하늘 분)은 벽에 적힌 까불이의 글을 보고 얼어붙었다.

동백과 용식은 시장에서 만두를 먹고 있었다.

용식이 “우리가 이제는...”라고 하자 동백은 “안 사겨요”라고 선을 그었다.

동백은 "있잖아요, 용식씨. 만두는 김으로도 익잖아요. 만두는 안끓여도 익잖아요. 우리 그냥 불같이 퍼붓지 말고 그냥 천천히 따끈해요. 불같이 퍼붓다가 헤어지면 다 땡이던데"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김원조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