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가장보통의연애’ 몰입을 한층 배가시킬 것으로 보인다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9.09.14 09:04
  • 댓글 0
▲ 사진=NEW 제공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가 10월 2일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상처받은 재훈,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이제 막 각자 최악의 이별을 경험한 두 남녀의 이야기를 현실적으로 그려낸 '가장 보통의 연애'는 지나고 나면 ‘보통’이어도 할 때는 남들보다 ‘유별’나고 자신에게 ‘특별’했던 연애에 대한 속 깊은 이야기를 가감 없이 털어놓으며 사랑을 해본 모두의 공감대를 자극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사랑과 이별에 있어 서로 스타일은 다르지만 그래서 끌리는 두 남녀 캐릭터를 솔직하고 현실적이게 그려낸 김래원과 공효진은 극과 극의 연애 스타일에 티격태격하면서도 서로를 신경 쓰는 까칠한 케미를 선보여 감정 몰입을 한층 배가시킬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