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청소년 4명 빈집털이로 검거
  • 이정민 기자
  • 승인 2005.09.09 00:00
  • 댓글 0

빈집털이를 하던 청소년 4명(중2)이 특수절도 혐의로 검거됐다.

광명경찰서 강력계는 8일 오후 4시경 SGI(금,은방털이범 역추적)관련수사를 하던 중 특수절도 혐의의 청소년 4명을 검거했다. 이들은 자진 출두해 범죄를 인정했다.

이들은 초인종으로 빈 집임을 확인한 후 베란다 창문으로 침임해 현금 등 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탈취한 것으로 드러났다.

관계자는 학생신분임을 감안하여 불구속 수사를 의뢰한 상태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이정민 기자  com423@paran.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