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이주희 시의원, 광명 출생률 매년 감소...저출산 대책 마련해야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2.04.05 09:16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이주희 광명시의원이 제268회 광명시의회 임시회 마지막날인  1일 5분 발언을 통해 저출산 극복을 위한 대책마련을 광명시에 촉구했다.

이주희 광명시의원

이 의원은 “2020년 광명시 출생률은 0.82%로 해마다 감소하고 있다”며 “광명시는 다양한 가족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나 미흡한 부분에 관하여 광명시 가족정책 추진 방향과 저출생율 극복을 위한 대안을 마련하고 실행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에 대한 대안으로 ▲비혼가정의 사회적 인식개선 교육 확대 ▲연령대별 1인 가구 지원 사업 필요 ▲다자녀가정에 대한 지원 확대 ▲촘촘한 아이돌봄 시스템 마련 필요 ▲다문화가정에 대한 다양성 존중 및 다문화가정 자녀 지원 등을 제안했다.

이 의원은 “미혼모 등 비혼가정과 그 가정에서 출생한 자녀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교육과 다양한 연령대의 1인 가족, 다자녀 가구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 의원은 “육아 부담 을 덜어주기 위한 포괄적인 돌봄시스템을 마련하고, 2402가구에 달한는 광명시 다문화가정에 대한 인식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