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륜경정, 자발적 출입제한으로 과몰입 피해 예방
  • 서인숙 기자
  • 승인 2021.09.28 08:50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경주사업총괄본부는 경륜경정 이용고객의 경주 과몰입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본인 또는 가족의 자발적 요청으로 전 영업장 출입을 일정기간 제한하는 제도인 ‘자발적 출입제한제도’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제도는 건전한 베팅문화 확산과 온라인 발매(Speed-On)의 안정적 정착 등을 위하여 마련되었으며 기존에 시행하던 ‘입장거부․퇴장조치 제도’의 업무처리 절차를 발전적으로 효율화, 시스템화하였다.

본 제도에 가입하려면 본인 또는 가족(배우자, 조부모, 부모, 자녀)이 필요한 서류를 가지고 가까운 영업장(경륜경정 본장 또는 지점)을 방문하면 된다. 본인이 신청할 경우 신청서와 신분증이 필요하고, 가족이 신청할 경우 신청서, 신분증 외에 가족관계증명서를 추가로 지참해야 한다. 신분증과 가족관계증명서는 현장에서 확인용으로만 활용된다.

신청서를 제출받은 경주사업총괄본부는 자체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경주사업관리시스템(내부 활용 시스템)에 출입제한 신청자를 등록하고, 전 영업장에서는 등록내용을 참고하여 출입제한 등 입장관리를 하게 된다.

출입제한의 해제는 최초 신청 후 최소 1년이 경과해야 가능하고 이때 희망길벗 상담사와의 상담 과정을 거쳐 소견서를 필수로 제출해야만 한다. 정해진 절차를 마치면 경주사업관리시스템 상에 등록사항을 즉시 삭제하여 영업장 입장이 가능하게 된다. 출입제한의 최대 기간은 3년까지 가능하다.

경주사업총괄본부 관계자는 ‘고객들의 경주 과몰입으로 인한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건전한 베팅문화를 위해 마련된 본 제도가 건전화를 위한 순기능으로 정착되기를 기대 한다’며 ‘지금은 고객의 제한적 입장 영업장인 대전과 천안지점에서 신청이 가능하나 차후 기타 영업장 재개장 상황과 연계하여 점차 확대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 백신접종 완료자(2차 접종 후 14일 경과)에 대한 정부의 다중이용시설 입장인원 제한에서 제외하는 인센티브제도 시행으로 경륜경정 영업장 중 우선 천안지점부터 입장인원이 총 좌석수의 50%(285명)를 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지난 15일부터 입장이 허용됐다. 이는 기존 20%(114명)에 인센티브 30%(171명)가 추가된 인원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