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수도권 현 거리두기 1주일 연장...5인 금지-식당 카페 10시까지
  • 서인숙 기자
  • 승인 2021.06.30 20:06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의 현 거리두기 쳬계가 7월 7일까지 1주일 연장된다. 이에 따라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등 조치도 그대로 유지된다. 또한 식당·카페, 노래연습장 등도 자정이 아닌 오후 10시까지만 운영할 수 있으며, 유흥시설은 영업이 금지된다.

시도별 확진환자 누계 (6월 30일 00시 기준)

이번 결정은 지난 1주일간 하루 평균 465명의 확진자가 수도권에서 발생한 데 따른 조치다. 이는 새로운 거리두기 3단계에 해당하는 하루 평균 500명 선에 근접한 수치다.

30일 0시 기준 경기도 내 신규 확진자는 240명(누적 4만4,059명)으로, 특히 서울 마포구 음식점 및 경기지역 영어학원 관련 확진자 중 9명에서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확인돼 주의가 요구된다.

수도권 지역은 7일까지 현 거리두기 체계를 유지하면서 8일부터 6인 이하 모임 허용 등 정부 개편안을 이행할지 검토할 계획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