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흥 투기의혹 일파만파...文, "3기 신도시 전수조사해라"국토부-LH-관계공공기관 택지개발부서 대상...투기의혹 LH직원 직무배제-수사 착수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1.03.03 19:04
  • 댓글 2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이 내부 정보를 이용해 광명시흥 신도시 발표 전 100억대 땅 투기를 했다는 의혹이 일파만파 확산되는 가운데 3기 신도시 전체로 고강도 전수조사가 실시될 전망이다. 3기 신도시는 광명시흥을 비롯해 하남 교산, 고양 창릉, 부천 대장, 인천 계양, 남양주 왕숙지구 등 총 6곳이다.

국토부가 지정한 3기 신도시 (하남 교산, 고양 창릉,  부천 대장, 인천 계양, 남양주 왕숙, 광명 시흥 지구)

문 대통령은 3일 광명시흥 신도시 투기 의혹과 관련해 “광명시흥은 물론 3기 신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국토부-LH-관계 공공기관 등의 신규 택지개발 관련부서 근무자와 가족 등에 대한 토지거래 전수조사를 빈틈없이 실시하라”며 “전수조사는 총리실에서 지휘하되 국토부와 합동으로 충분한 인력을 투입해 한 점 의혹도 남지 않게 강도높이 조사하고 위법사항이 확인될 경우 수사 의뢰 등 엄중히 대응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신규택지개발과 관련한 투기를 방지하기 위한 제도적 대책을 신속히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민변과 참여연대는 2일 기자회견을 열고 LH 임직원들이 광명시흥 신도시가 발표되기 전인 2018년부터 2020년까지 광명시흥 신도시 지구 내 토지를 투기목적으로 사들였다며 감사원에 공익감사를 청구했다.

이번에 적발된 LH 직원은 총 14명(12명은 현직, 2명은 전직)으로 대부분 LH 서울 경기지역본부에서 신규택지 토지보상업무 부서 소속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이 사들인 땅은 총 23,028㎡(7천)로 실거래가 총액은 100억대에 달하고, 이 중 58억원을 대출을 통해 조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LH는 투기의혹이 제기된 직원 전원을 직무에서 배제했으며, 투기의혹 고발장을 접수한 경기남부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수사에 착수했다.

한편, 국토부는 지난달 24일 광명시흥 1271만㎡를 6번째 3기 신도시로 지정하고, 주택 7만호 건립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귀신 잡는 귀신 2021-03-04 06:34:32

    공무원 ,정치인(가족관계) 일부 관계 있음
    토지거래허가 ..농지원부취득 하려고 아래 주소이전 을

    소하동 하안동 옥길동 철산동 과 무지내동 .
    과림동 도창동 금이동 산현동 .매화동 으로


    3년전부터 전입신고 하다가 다시 원래 주소 로 옮긴적이있는
    공무원 정치인 .교회신도 50%는 관찰대상자

    왈~
    ㅋ ㅋ ㅋ .... 50% 는 투기목적이 아니라 밭농사 하러 온것이야 믿어주세요
    밭농사 ( 소나무는 관리하기가쉬워 대충물만 주면 자라지만
    과실나무나 약초재배만큼 보상금이 적게나옴)

    .   삭제

    • 옛날옛적에 2021-03-04 06:02:14

      광명시은 깨끗하고 정직한 공무원들이며 돈많은 사람이 없어
      투기한사람은없겠지.
      그런데 광명시 에 기초의원과 도의원 및 국회의원은
      부동산 에 관심이 많더라'
      차명 ( 처가집 . 동창 . 이웃사촌)를 통해
      투기한 광명시 청치인은 전혀없다는것이 진실일것이야.
      .
      그리고 농지를 취득 할수없는 교회에..
      신도가 간혹 공직자가 있어 이미 흘러간 정보제공으로
      전. 답에 차명( 성명를대여빌미로 대가제공 및 부동산에관한세금 납부 조건))으로
      투기를 하는것은
      올바른 신앙생활일까 ?

      ,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