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 이동노동자 쉼터 12월 개관...경기도 5번째
  • 서인숙 기자
  • 승인 2020.09.28 09:18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광명시가 12월 개관을 목표로 대리운전, 택배기사, 학습지 교사, 보험설계사 등 ‘이동노동자를 위한 쉼터’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광명시는 지난 6월 경기도에서 주관하는 ‘경기이동노동자쉼터 설치 지원 공모’에 선정되어 도비 3억 원을 확보했으며, 하남시, 광주시, 성남시, 수원시에 이어 경기도내 5번째로 쉼터를 조성한다.

광명시는 도비 3억 원에 시비 3억 원을 추가해 총 6억 원의 예산을 편성하고, 철산상업지구 내 프라자빌딩 5층(철산동로 30번길 9) 100여 평 공간에 교육장, 회의실, 휴게실, 대기실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광명시는 이동노동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나온 남녀 전용 휴게실 분리, 전화박스 설치 등 이용 당건의사항을 최대한 반영하여 공간 배치를 완료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를 진행하고 있다. 시는 이동노동자 쉼터가 조성되면 노동자의 노동권 보호와 취업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이동노동자에게 필요한 법률, 노무, 금융 및 취업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