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김영준 도의원, 광명3동 도시재생만으론 한계...가로주택정비사업 공모 선정돼야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0.08.12 01:03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김영준 경기도의원(광명1,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0일 경기도의회 광명상담소에서 이주희 광명시의원, 광명시 관계자들과 광명3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추진 상황을 살펴보고, 향후 계획을 점검했다.

김영준 경기도의원이 10일 이주희 시의원, 광명시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광명3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가로주택정비사업이란 노후·불량건축물이 밀집한 가로구역에서 종전의 가로를 유지하면서 소규모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시행하는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의한 정비사업의 하나이다.

광명3동은 뉴타운(6R) 해제구역으로 공기업(LH공사)이 참여하는 ‘총괄사업관리자 방식’으로 도시재생 뉴딜 중앙공모에 신청하기 위하여 광명시는 LH공사와 사업계획 등을 협의하고 있다. 

광명시 관계자들은 "기반시설이 열악하고 소방차 접근도 어려운 광명3동 북서측(영풍연립 인접지)의 도로사정 등으로 주민 자력개발이 어렵다"며 “공기업(LH공사)이 참여하는 ‘가로주택정비사업’을 검토 중에 있으며, 8월 중 주민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라고 설명하였다.

면담을 마친 김영준 도의원은 “우여곡절 끝에 뉴타운 재개발구역에서 해제된 광명3동(6R) 중, 고바위와 좁은 도로 등 도시재생만으로는 한계가 있는 일부 지역의 가로주택정비사업이 국토부 공모에 선정되어 해당지역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