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광명시의회, 구로차량기지 일방적 이전 철회 결의문 채택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9.10.28 23:42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광명시의회가 제249회 임시회 마지막 날인 28일 ‘구로차량기지 일방적 이전 사업 중단 및 철회 촉구 결의문’을 채택했다. 작년 11월과 올 6월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최근 기획재정부가 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을 전제로 ‘제2경인선 광역철도 예비타당성 조사’를 광명시를 배제하고 초법적, 일방적으로 자행하는 것에 대한 반발이다.

박성민 복지문화건설위원장은 결의문에서 “국토부가 특정 지역의 민원에 개입해 마치 국책사업인 양 포장해 문재인 정부의 국토균형발전을 저해하고 있다”며 “구로차량기지 이전 사업을 당장 철회하라”고 밝혔다.

이어 박 위원장은 ▲국토부와 기재부는 법적 근거없이 광명시에 차량기지 이전을 획책하는 모든 사업에서 손을 뗄 것 ▲구로구에 현재 차량기지를 지하화 할 것 ▲확정되지 않은 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을 제2경인선 광역철도사업에 포함시킨 인천시는 사업을 철회하거나 구로차량기지를 인천으로 이전할 것, ▲광명시는 국토부에 구로차량기지 이전 사업 완전 철회를 공식 요구할 것을 촉구했다.

한편 이날 광명시의회는 의원발의 조례를 포함해 시민의 삶과 밀접한 33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