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기도 최초도입 닥터헬기, 39일만에 17명 살렸다!
  • 김인숙 기자
  • 승인 2019.10.17 10:19
  • 댓글 0

[광명지역신문=김인숙 기자]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도입한 응급의료전용 24시간 ‘닥터헬기’가 본격 운영 39일 만에 17명의 생명을 살렸다.

화성 남양고교 이착륙 구조 현장

도는 지난달 4일 첫 운행에 돌입한 닥터헬기가 지난 12일까지 39일간 ‘야간출동’ 6건과 충청남도 등 ‘관할 외 지역출동’ 1건을 포함, 총 19건의 출동을 통해 ‘중증외상환자’ 17명을 살렸다고 17일 밝혔다. 주‧야간과 지역 구분없이 현장을 누비며 2~3일에 1명꼴로 인명을 구한 셈이다.

이는 지난 6월 체결된 ‘응급의료전용헬기 이착륙장 구축 업무협약’에 따라 학교운동장과 체육시설 등 기존에 활용하지 못했던 곳에 자유롭게 헬기를 착륙할 수 있게 된 효과를 통해 이뤄낸 성과다.

가장 대표적인 성공사례로는 화성시 매송면 일대 도로에서 발생한 ‘추돌사고’ 현장 구조다. 지난 4일 오후 8시 24분경 화성시 매송면 일대 도로에서 포크레인과 버스가 추돌해 중상 3명, 경상 17명 등 20여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닥터헬기는 자동차로 50분~1시간 가량 걸리는 시간을 12분만에 도착하면서 소중한 생명을 살렸다.

닥터헬기 19차례 출동을 종류별로 살펴보면, 구조현장으로 날아간 ‘현장출동’이 11회로 가장 많았으며, 수술이 가능한 큰 병원으로 옮기기 위한 ‘병원 간 전원’이 7회, 회항 ‘1회’ 등이었다.

한편, 19차례 출동 가운데 17번의 출동이 성공적으로 완료돼 ‘출동성공률’은 89.5%에 달했다.
성공으로 기록되지 못한 2건은 헬기도착 전 현장에서 환자가 사망하면서 ‘회항’ 한 1건과 도내 한 병원에서 ‘뇌출혈’로 치료를 받던 환자 1명이 헬기 이송 중 사망한 1건 등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