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위원회, "일본은 사죄하고 경제보복 철회하라"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9.08.05 21:08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지역위원회(위원장 강신성)가 5일 하안사거리에서 ‘일본 경제보복 규탄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규탄대회에는 강신성 위원장을 비롯해 조미수 광명시의회 의장, 오광덕 경기도의원, 안성환, 현충열, 제창록 광명시의원 등이 참석했다.

강신성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지역위원장이 성명서를 낭독하고 있다.

강신성 위원장은 성명서를 통해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는 이 시점에 대한민국을 경제적 식민 속국으로 만들고자 하는 일본의 악랄한 침탈에 분연히 맞서 강력한 투쟁을 할 것”이라며 “일본은 한일관계를 파탄으로 이끈 경제 보복성 수출규제를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강 위원장은 “우리 국민들은 일본의 오만하고 무례한 경제 침략에 대응해 다시 촛불을 들고, 자발적인 일본상품 불매운동을 벌이고 있다”며 “일본 정부가 계속 경제를 침략한다면 우리 국민은 모두 이순신이 되고, 안중근이 되고, 윤봉길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 위원장은 또한 “국제질서를 위협하는 아베정권을 각성하라”며 “식민지배를 사죄하고 배상판결을 즉각 이행하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지역위원회가 5일 하안사거리에서 일본 경제보복 규탄대회를 열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