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 경기도에서 자살률 가장 낮은 도시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8.09.30 23:45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광명시가 경기도에서 자살률이 가장 낮은 도시가 됐다. 지난 19일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7년 사망원인 통계’에 따르면 2017년 광명시 자살률은 16.2명으로 경기도 31개 시군(경기도 자살률 평균 22.9명) 중 가장 낮았다. 광명시의 이 수치는 경기도뿐 아니라 전국 평균 자살률인 24.3명에 비해서도 낮다.

광명시자살예방센터의 '토닥토닥 프로그램'

특히 광명시의 이 같은 결과는 2012년 26.7명에서 5년 만에 60% 이상을 낮춘 것으로, 우리나라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두 번째로 높은 자살률을 기록하고 있는 상황이어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해 시는 2012년부터 각 계층에 맞는 다양한 자살예방정책을 펼쳐온 것이 효과를 거둔 것이라고 평했다.

광명시는 자살률 감소를 위해 2012년 자살예방정책의 거점으로 ‘광명시자살예방센터’를 개소했다. 이를 중심으로 가가호호 일촌맺기, 찾아가는 희망상담소 등 노인자살예방사업을 확대‧운영해왔고, 게이트키퍼 양성, 생명사랑실천가게 지정, 자살시도자 및 노인우울 약제비 지원 등 정책을 추진했다.

또 경찰서·소방서·교육청·노인지회 등 유관기관 뿐 아니라 종교계와도 협력관계를 맺어 생명존중 문화 조성의 바탕을 마련하기도 했다. 이와 같은 결과로 ‘2017년 경기도 자살예방 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상을 수상하는 등 광명시의 자살예방정책은 이미 대내외적으로 인정받아왔다.

박승원 시장은 “이번 자살률 통계자료는 광명시가 사람 살기 좋은 도시라는 것에 대한 반증”이라며 “우리나라가 수년째 OECD국가 중 높은 자살률을 기록하는데, 광명시에서 검증된 자살예방정책이 전국적으로 확산돼 그런 불명예를 벗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자살충동이나 우울 등의 문제로 상담을 원하는 경우 광명시자살예방센터(02-2618-8255)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