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중앙대병원 유치 '산 넘어 산'...광명시, 다 잘 되고 있다?교수협의회, "광명에 병원 건립 철회하라"...시의원들 "사업 차질시 안전장치 마련해야"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7.11.06 00:53
  • 댓글 6

광명시가 지난 8월 실시협약을 체결한 중앙대병원 유치계획이 중앙대 교수협의회의 반대에 부딪혀 난항을 겪고 있다. 학교를 빚더미에 앉히는 새 병원 건립 계획을 철회하라는 것이다.

지난 8월 23일 광명시, 중앙대병원, 하나금융투자, 광명하나바이온이 중앙대병원 유치를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종합병원 조감도.

중앙대 교수협의회는 지난달 19일 성명서를 발표해 “중앙대는 전국 154개 사립대학 중 부채총액 696억원으로 2위를 차지할만큼 심각한 누적 건축부채를 안고 있다. 천문학적인 병원 건립비용 1600억원의 조달 책임을 누가 질 것인지 제대로 된 설명도 없었다”며 “법인과 학교본부는 학생, 교수, 직원들의 희생을 강요하는 광명병원 건립계획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교수협의회는 “법인은 1,600억 중 기자재 250억원은 리스로 빌리고, 나머지 1,350억을 은행에서 대출받은 후 25년간 빚을 갚겠다고 한다”며 “법인은 돈 한푼 내지 않고 전부 빚으로 짓겠다면서 구성원들에게 허락을 구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학교 내부의 반대 움직임이 공식화되면서 내년 2월 착공해 2021년 2월 개원하려던 병원 건립 계획에 차질이 빚어질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지난 8월 23일 광명시, 중앙대병원, 하나금융투자, 광명하나바이온이 중앙대병원 유치를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지역사회에서도 계획에 차질이 생기거나 무산될 경우 안전장치를 마련하라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그동안 광명시가 숙원사업인 종합병원 유치를 시도했다가 수차례 무산된 아픔을 겪었던 만큼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 사업을 전담하는 광명시 미래전략실은 “사업이 잘 될 것을 전제로 하고 있고, 잘 진행되고 있기 때문에 부정적인 경우를 말할 이유가 없다”는 말만 반복하고 있다. 중앙대 교수들의 반대에 대해서도 광명시 미래전략실은 “병원으로부터 내부 문제가 잘 정리됐다고 들었다. 다 해결됐다”고 답했다. 

문제가 다 해결됐다는 광명시 답변과는 달리 중앙대 교수협의회의 입장은 전혀 달라지지 않은 상태다. 중앙대병원 미래전략실에 따르면 광명에 신규병원을 조성하려는 계획에 대해 교수들이 반대해 지난 10월 6일경 설명회를 했지만 교수들을 설득하는데 실패했으며, 교수협의회가 성명서를 발표한 것은 설명회 이후인 10월 19일이다. 병원 미래전략실 관계자는 “교수협의회는 현재 반대하고 있고, 아직 해결된 것이 없다”고 전했다. 

이에 광명시 미래전략실 관계자는 “병원 윗선에서는 하려고 하는데, 그 사람이 잘못 알고 있는 것”이라며 “날짜는 정하지 않았지만 윗선이 광명시에 와서 설명하겠다고 했다”고 해명했다.

한편 현재 시행사인 광명하나바이온 주식회사는 LH공사에 땅값의 10%인 계약금 84억원을 납부했고, 광명시는 계약금만 납입한 시행사가 착공할 수 있도록 절차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 일부 시의원들은 "종합병원이 들어서는 것은 찬성하지만 막대한 사업비가 들어가는만큼 매우 불안한 사업이므로 시간이 걸리더라도 실현가능성을 꼼꼼히 따져야 한다"며 "부지매입비 계약금만 내고 착공했다가 병원 건립이 백지화됐을 경우 엄청난 피해가 발생하게 된다"고 우려를 제기하고 있다.

이에 광명시는 "문제가 생기면 각 당사자간 협약에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라고 되어 있다"며 "잘못될 것이라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감사원이 밝혀라 2017-11-18 11:12:23

    안타깝게도 광명시청 공무원 중에도 책무보다는 윗사람(특히 선출직 공직자)의 눈치만 보며 복지부동하는 친구들이 너무 많다. 경기도에서 내려온 일부 공직자들은 한심하기조차 하더라. 배알도 없는 친구들...가족들에게 미안하지도 않는가?   삭제

    • 놀이터 2017-11-06 11:50:24

      이런 사업을 하면서 만약을 대비하지 않는 무한긍정. 광명시 공무원들은 정말 아무 생각이 없구나. 안되면 공무원이 책임질건가?   삭제

      • 홀길동 2017-11-06 10:53:41

        이렇게 문제점이 발생할 것이라고
        많은 분들이 예견했을터인데요...ㅎㅎ
        광명시 시직원이 무슨일을 할 능력이 되나요?
        매일 루틴한 틀에 박힌 일만 하는 두뇌인데요...
        시청애들만 문제없다고 하니.....
        문제생기면 사표내라고해보세요~~!!!...ㅎㅎ
        그러면 깨갱~합니다...(아니면 3개월 스스로 봉급반납하라고 하던지~~)   삭제

        • 한심하다 2017-11-06 09:30:54

          시장이 뭔 죄겠나.?
          공무원이 문제지   삭제

          • 유라시아철도 2017-11-06 07:47:05

            유라시아철도 개통공약은 도지사 에 당선되어
            법령을 입법 또는 개정하드라도
            과연 실현 가능할까?   삭제

            • 똑바로 하그라 2017-11-06 07:41:39

              법의 하자는 입법 또는 페기 그리고 개정 .에 의거
              수정하여 목적을 달성할수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