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사회
억대 도박 전 광명시의원 집유...돈 뜯은 기자 법정구속
장성윤 기자  |  jsy@joygm.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437호] 승인 2017.05.23  17:38:2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5단독(판사 김경윤)은 22일 억대 도박을 벌인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전 광명시의원  A씨(57) 등 4명에게 각각 징역 6월에서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사회봉사 및 도박중독치료 40시간 수강을 명령했다.

또한 A 전 시의원이 도박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빌미로 협박해 1억5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신문사 기자 B씨(53)는 공갈 혐의로 징역 1년 6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A 전 시의원은 지난 2014년 10월 광명시 모 식당에서 10여일 동안 판돈 6억여원을 걸고 도박을 했다는 문제가 불거져 비난여론이 거세지자, 2015년 3월 의원직을 자진사퇴한 바 있다. A 전 시의원은 상습성을 부인했으나 법원은 도박의 횟수, 규모, 동기 등이 확인돼 유죄가 인정된다며 선고이유를 밝혔다.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423-837 경기도 광명시 철산3동 440번지 중앙시장 상가 308호 TEL 02-2611-7961~2 FAX 02-2611-7962
등록번호 : 경기도아00120 | 등록연월일 : 2007.09.06 | 발행인·편집인 : 홍석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성윤
Copyright © 2017 광명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oyg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