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불후의 명곡’ ‘2022 록 페스티벌 in 강릉’ 김창완밴드· YB· 크라잉넛· 몽니· 육중완밴드· 멜로망스· 잔나비 출연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7.30 16:21
  • 댓글 0
KBS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더위를 잊게 하는 록 페스티벌이 펼쳐진다.

30일과 8월 6일 2주에 걸쳐 방송되는 KBS ‘불후의 명곡’ 566회, 567회는 ‘2022 록 페스티벌 in 강릉’으로 꾸며진다.

대한민국 대표 밴드들이 총 출동한다. 현재진행형 레전드 ‘김창완밴드’를 필두로 국민밴드 ‘YB’, 영원한 청춘 ‘크라잉넛’, 센세이셔널한 밴드 ‘몽니’, 향수를 자극하는 ‘육중완밴드’, 깊고 달달한 감성의 ‘멜로망스’, 독보적인 감성 밴드 ‘잔나비’가 출격해 짜릿한 전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불후의 명곡 2022 록 페스티벌 in 강릉’은 대형 야외무대에서 진행돼 짜릿함을 배가 시킨다. 강원도 강릉 경포호수공원 잔디광장에 무대를 설치해 관객과 더욱 가까이서 호흡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를 만든 것. 관객들의 뜨거운 열기와 모든 것을 쏟아 부은 아티스트들의 록 스피릿이 폭발적인 시너지를 발휘, 시청자들의 심장을 뛰게 하는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 ‘불후의 명곡’ 록 페스티벌 in 강릉 티저 영상에서 김창완은 “우리가 이렇게 이걸 기다렸구나.. 너무나 만나고 싶었구나”라며 관객과 함께 교감하는 무대를 기다려왔음을 밝혔다.

이어 록 스피릿을 불태우는 아티스트들과 열광의 도가니가 된 객석의 모습이 공개돼 전설적인 공연의 탄생을 예고한다. 이에 기대감이 한껏 치솟고 있다.

‘불후의 명곡’ 측은 “한여름의 무더위를 잊게 만들 짜릿하고 심장을 뛰게 하는 록 페스티벌을 기획했다”라며 “짜릿한 카타르시스, 시원한 전율을 느낄 수 있는 무대들이 2주에 걸쳐 시청자 여러분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뜨거운 축제의 열기와 강렬한 록 스피릿으로 꽉 찬 ‘불후의 명곡 2022 록페스티벌 in 강릉’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불후의 명곡 록 페스티벌 in 강릉’은 30일과 8월 6일, 2주에 걸쳐 시청자를 찾아간다. 한편, 매 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10분 KBS2에서 방송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