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편스토랑’ 이찬원 황윤성, 안동 전통시장 각종 먹거리 체험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7.29 18:46
  • 댓글 0
KBS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가수 이찬원과 황윤성이 전통시장을 찾았다.

29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첫 출시 제품 ‘진또배기 삼각김밥’으로 판매량 200만개를 돌파를 앞둔 막강 편셰프 이찬원이 절친 황윤성과 함께 미식의 도시 안동으로 떠난다.

이날 공개된 VCR 속 이찬원과 황윤성은 가벼운 발걸음으로 경북 안동의 한 전통시장을 찾았다. 최근 두 사람은 이찬원의 콘서트 무대에서 함께 합을 맞추는 등 공연으로 눈 코 뜰 새 없이 바쁜 시간을 보냈다. 이에 쉬는 날을 맞아 둘만의 여행을 떠난 것. 설레는 마음으로 전통시장에 도착한 두 사람은 시장 상인 및 시민들에게 밝은 미소로 인사를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한 분 한 분 손을 잡아드리고 사진 촬영을 해드리는 등 아낌없는 최강 팬서비스까지 선보였다. 안동 시민들은 발까지 동동 구르며 두 사람을 반겼다. 급기야 한 어머니 팬은 이찬원을 보자 감격해 금방이라도 울 듯 행복해했다고. VCR을 지켜본 ‘편스토랑’ 식구들은 “마치 잃어버린 아들을 만난 듯한 표정이다”라며 함께 흐뭇해했다.

또 시장에 가득한 안동 명물 먹거리들이 이찬원-황윤성의 발길을 잡아 끌었다. 간고등어, 대왕 문어 등 안동의 유명 먹거리를 선물로 주고 싶다는 상인들과 꼭 계산을 하겠다는 이찬원-황윤성의 유쾌한 실랑이가 웃음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하면 이날 이찬원과 황윤성은 안동의 각종 먹거리를 체험하며 즐거운 힐링을 만끽했다. 이 과정에서 두 남자의 끈끈하고 훈훈한 우정도 빛났다는 전언. 급기야 류수영은 이찬원에게 “나랑도 친구 하자”라고 요청까지 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