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강호동 故송해 광고 이어 받아 수익금 전액 기부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6.22 09:58
  • 댓글 0
사진=야놀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강호동 故송해 광고 수익금 전액 기부가 눈길을 끌고 있다.

강호동이 얼마 전 세상을 떠난 '대선배' 송해의 마지막 광고를 이어 받아 수익금을 전액 기부한다는 소식이다. 

21일 SM C&C에 따르면, 강호동은 생전 송해가 모델로 활동한 ‘야놀자’ 광고의 바통을 이어 신규 캠페인에 동참했다. 강호동은 고인을 향한 존경과 애도의 마음으로 송해의 ‘야놀자해’ 광고 콘셉트를 그대로 재현할 예정이다.

야놀자는 이달 초 송해를 모델로 한 광고 캠페인 '야놀자해'를 공개했지만 송해가 세상을 떠나자 추모의 의미로 해당 광고 송출을 중단했다. 이후 국민들에게 즐거움과 희망을 주고자 광고에 참여했던 송해의 뜻에 따라 광고를 한시 공개하기도 했다.

특히, 이번 캠페인을 통해 발생한 모든 수익은 강호동의 뜻에 따라 ‘사단법인대한민국 방송코미디언협회’에 기부되어, 후배 코미디언 양성을 위한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각계각층에서 송해를 향한 추모 물결이 이어진 가운데, 강호동은 뜻깊은 행보로 코미디 선후배의 아름다운 발자취를 완성하며 훌륭한 귀감으로 따스함을 자아냈다.

한편, 강호동이 참여한 ‘야놀자’ 신규 광고 캠페인은 이달 말 주요 온라인 채널과 TV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