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 대규모개발 서울 방면 광역교통망 어떻게?안양천 횡단 4개 노선, 신-구도심 연결 3개 노선 포함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2.06.21 23:44
  • 댓글 1

광명지역신문> 광명시가 22일 '광명시 도로건설·관리계획(2021-2025)'을 최종 수립․고시했다.

광명시 도로건설·관리계획은 ‘안전을 향해 가는 사람 중심의 도로’를 비전으로 ▲신규 개발사업 등 여건 변화에 대응하는 도로망 ▲도심 혼잡 해소 ▲친환경․사람중심 도로 정비 ▲도로 안전체계 구축 등 4개 분야로 기본 방향을 설정하여 계획을 수립했다.

특히, 현재 추진 중인 ▲광명․시흥 3기 신도시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하안2공공주택지구 ▲광명문화복합단지 등 대규모 개발에 따른 교통난을 대비하여 서울 방면 교통 대책을 중점적으로 수립했다.

주요 사업으로는 안양천을 횡단하는 4개 노선(교량 2, 지하도로 2) 추가와 신도시와 원도심 지역을 연결하는 동서 연결도로 3개 노선 신설 등이 포함된다.

도심 혼잡 해소를 위하여 ▲소하동 오리로 지하차도 ▲철산역 앞 삼거리 ▲광명역IC 등 6개 도심 지역 교차로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또한 ▲철산로 가로숲길 조성(보행광장+시범보도) ▲차 없는 거리조성 ▲도로 안내판 개선 등을 통해 친환경․사람중심 도로 환경을 체계적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계획에 반영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여 광명시의 미래 100년을 준비할 것"이라며 “특히, 성공적인 신도시 개발을 위한 광역교통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명시는 향후 국토교통부, 서울특별시, LH 등과 유기적으로 협력하여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등 국책사업의 광역교통 개선 대책에 이번 계획을 반영하고, 정부와 민간 재원을 활용하여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