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개나리학당’ 이성미-이경실-조혜련-김지선 일일 엄마로 총출동 나이는?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5.09 22:23
  • 댓글 1
TV CHOSUN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이성미, 이경실, 조혜련, 김지선 나이가 주목을 받고 있다.

TV CHOSUN ‘개나리학당’ 9일(오늘) 밤방송되는 14회에서는 ‘어버이날 특집’을 맞아 ‘개그계 센 엄마들’ 이성미(1959년 출생 나이 63세)-이경실(1966 출생 나이 56세)-조혜련(1970년 출생 나이 52세)-김지선(1972 출생 나이 50세)이 개나리들을 위해 일일 엄마로 총출동해 유쾌한 웃음과 뭉클한 감동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우렁찬 목소리로 개그계를 호령했던 ‘원조 호랑이’ 이경실이 개나리학당의 ‘아기 호랑이’ 김태연과 만나 이목을 집중시켰다. 두 사람의 만남에 괜스레 옆 사람들까지 긴장감이 감돌았지만 이경실은 오래전부터 김태연의 팬이었다는 반전 고백을 건네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이경실이 “드라이브를 할 때마다 김태연의 노래를 스밍한다”며 찐팬임을 밝혔던 것. 이를 들은 김태연이 감사한 마음을 전한 후 두 사람이 딱딱 맞는 ‘찰떡 콤비’로 즉석 공연을 펼쳐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특히 김유하와 서우진이 핑크빛 설렘을 증폭시키며 또 한 번 ‘개나리학당’ 대표 커플임을 입증했다. 어버이날을 맞아 개나리들이 부모님에게 사랑을 표현하는 가운데 붐 선생님이 김유하에게 ‘엄마 대 서우진’ 중 결정하라는 질문을 던졌고 약간 고민하는 듯 하던 김유하가 서우진을 택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던 터. 더불어 서우진 역시 김유하를 선택하면서 ‘개나리학당’을 들썩이게 했다. 

또한 옛날TV 퀴즈로 출제된 개그콘서트의 ‘꽃봉오리 예술단’ 중 ‘부모님께 뽀뽀하면 저녁찬이 달라진다’는 대사로 인해 난데없이 뽀뽀 열전이 벌어지기도 했다. 가족과의 뽀뽀 이야기를 시작으로 조혜련이 김유하에게 볼 뽀뽀를 받고는 기쁨을 드러내 훈훈함을 드리웠다. 

그런가 하면 김유하-서우진에 이어 붐-정동원까지 사랑스러운 커플 연기에 도전, 박장대소를 일으켰다. 옛날TV 퀴즈에서 ‘쪼매난 이쁜이’를 탄생시킨 ‘울 엄마’ 문제가 출제됐고, 서로 눈을 빠르게 깜짝이는 김효진과 서경석의 모습이 공개되자 김유하와 서우진은 음악에 맞춰 눈을 깜빡이며 ‘쪼매난 이쁜이’를 완벽하게 모사해 극강의 사랑스러움을 드러냈다. 그러자 개나리들은 붐과 정동원의 연기를 요청했고, 두 사람은 일말의 망설임도 없이 빠른 눈 깜빡임으로 꽁냥꽁냥 달달한 커플 연기를 선보여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한편 TV CHOSUN ‘개나리학당’ 14회는 5월 9일(오늘)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2022-05-10 02:52:51

    정동원 개나리학당 어버이날특집
    너무 재밌게 시청했어요
    정동원 진행과 예능감도 최고
    만능 엔터테이너 정동원 언제나 응원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