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 4개 정당에 구로차량기지 이전반대 입장문 전달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2.02.23 00:55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반대 공동대책위원회(이하 '공대위')는 21일 더불어민주당, 국민의힘, 정의당, 국민의당 등 4개 주요 정당 중앙당사와 대선캠프를 방문해 광명시민의 의견을 무시한 채 강행 중인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에 반대하는 입장문을 전달했다.

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반대 공동대책위원회가 21일 더불어민주당, 국민의힘, 정의당, 국민의당 등 주요 정당과 대선후보캠프에 구로차량기지 이전 반대 입장문을 전달했다.

이에 각 정당 관계자는 "광명시민의 목소리가 대선후보와 정당 정책에서 검토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고, 공대위는 "향후 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구성되면 다시 방문하겠다"고 밝혔다.

공대위는 입장문을 통해 "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사업은 구로구 민원해결과 단순한 구로개발사업"이라며 "구로구 민원을 광명시에 전가할 뿐 공공성도 형평성도 없는 부당한 사업으로 철회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명분과 타당성이 없는 사업을 광명시민과 제대로 된 협의조차 없이 강행하는 것은 민주주의와 지방분권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라며 "3차 서명운동, 중앙부처 항의방문 등 중단없는 반대운동을 전개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은 국토교통부 기본계획 수립단계에서 총사업비가 2016년 첫번째 타당성 조사 대비 26.6% 증가해 기획재정부 결정으로 작년 11월부터 한국개발연구원(KDI)가 타당성 재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