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사적모임 6인-식당 카페 9시...설연휴도 거리두기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2.01.14 09:32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정부가 오는 17일부터 내달 6일까지 3주간 사적모임은 6인, 식당과 카페 등의 영업시간은 오후 9시로 제한키로 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14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현행 거리두기를 3주간 연장하되 사적모임 인원제한을 4인에서 6인까지 조정한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방역지표가 다소 호전되고 있지만 확진자가 더 줄지 않고 있고, 오미크론 변이 확산이 빨라지고 있다”며 “설 연휴 고향 방문, 가족과 친지와의 만남과 모임을 자제해 주실 것을 요청드리게 돼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김 총리는 “오늘 중 오미크론에 대비한 방역체계 개편방안을 발표하고, 방역패스 위반 업소에 대한 처벌 수준 조정, 백신접종 예외 확대, 청소년 접종 이상반응에 대한 지원 대책을 내놓겠다”고 전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