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드라마 ‘트레이서’ 첫방, 국세청 조세 5국 독한 놈의 물불 안 가리는 활약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1.07 11:42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트레이서’가 첫방을 앞두고 있다.

7일 오후 첫 방송 되는 MBC 금토드라마 ‘트레이서’(연출 이승영‧극본 김현정‧제작 웨스트월드스토리, 웨이브 오리지널)는 누군가에게는 판검사보다 무서운 곳 국세청, 일명 ‘쓰레기 하치장’이라 불리는 조세 5국에 굴러 온 독한 놈의 물불 안 가리는 활약을 그린 통쾌한 추적 활극이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과 메인 예고 영상, 등장인물들의 매력을 한눈에 보여주는 캐릭터 포스터 등으로 시청자의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 가운데, 이날 방송되는 1회에서는 회계사 출신인 황동주(임시완 분)가 국세청에 입성하는 과정과 그 이유가 그려진다.

업계를 섭렵한 능력자이자 ‘돈튀호테(돈 먹고 튀고 싶은 사람들의 돈키호테)’라는 악명까지 얻은 그가 국세청 조세 5국의 팀장이 되어 ‘나쁜 돈’을 쫓는 활약을 시작한다고 해 흥미를 자극한다. 과연 황동주가 잘나가던 회사를 그만두고 새로운 길을 택한 이유가 무엇인지, 그의 등장 이후 국세청 내에 어떤 새로운 바람이 불어올지 궁금해진다.

여기에 무엇이든 정면으로 돌파하는 남다른 행동력의 조세 5국 조사관 서혜영(고아성 분), 냉철한 카리스마와 끝을 모르는 야망의 소유자인 중앙지방국세청장 인태준(손현주 분), 한때는 에이스로 불렸으나 현재는 일을 안 하는 것을 신념으로 삼는 조세 5국 과장 오영(박용우 분)까지, 강렬한 개성을 지닌 캐릭터들의 향연이 펼쳐진다.

이렇듯 ‘트레이서’는 짜릿한 스토리와 유쾌한 분위기는 물론, 다채로운 케미스트리를 만들어갈 등장인물들의 활약을 예고하며 첫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하고 있다.

MBC 새 금토드라마 ‘트레이서’는 7일(오늘) 밤 9시 50분 1회를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며, 국내 최대 규모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를 통해서도 동시에 공개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