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설강화 법적대응 예고 "허위사실 유포로 막대한 피해...강력 대응"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1.01 16:41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JTBC 드라마 '설강화 : snowdrop'(이하 설강화) 측이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 운영자는 30일 ‘JTBC 설강화 관련 게시물 작성 시 주의 바랍니다’라는 제목의 공지를 띄웠다.

운영자는 “JTBC 법무팀에서 이용자들의 법적 책임이 발생할 수 있다며 메일이 왔다”고 알리며 “이에 따라 회원 보호 차원에서 허위사실 유포 및 비난이 신고될 경우 조치될 수 있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이날 클리앙 운영자가 공개한 메일 내용에 따르면 JTBC는 “드라마 설강화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로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는바, 창작자와 방송사, 콘텐트의 권리 보호를 위해 강력 대응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JTBC는 “콘텐트 제작 및 편성에 있어 창작의 자유와 독립성을 핵심 가치로 추구하며, 콘텐트에 대한 건전한 비평과 자유로운 해석 등 콘텐트 소비자의 권리 또한 마땅히 존중한다”면서도 “최근 설강화에 대해 실제 드라마 내용과 다른 허위사실과 근거 없는 비난이 지속적·반복적으로 유포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제작 초기 시놉시스가 유출되고 줄거리를 짜깁기한 악의적인 편집물이 유포되었고, 현재까지도 명백한 허위사실을 사실인 것처럼 포장해 여론을 오도하는 행위가 이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본 드라마의 설정과 무관한 근거 없는 비방과 날조된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히 대응할 방침”이라며 “설강화 제작진과 출연진에 대한 과도한 인신 공격은 자제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