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드라마 '설강화' 지수X정해인, 냉랭한 분위기 포착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2.01.01 13:52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설강화' 지수와 정해인의 냉랭한 분위기가 포착됐다.

JTBC 토일드라마 '설강화'(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 측은 1일 기숙사에서 영로(지수 분)의 손을 치료해주고 있는 수호(정해인 분)의 모습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컷에는 기숙사 안에서 분노에 찬 영로와 감정이 보이지 않는 표정을 한 수호의 모습이 담겼다. 과거 다락방에서 함께 종이비행기를 날리며 행복했던 모습은 사라졌고, 두 사람 사이에는 심상치 않은 분위기가 그려졌다.

그런 가운데, 경직된 표정의 수호가 영로의 손을 붕대로 감싸며 치료해주는 모습이 보였다. 어떠한 상황에서 영로가 손을 다치고, 수호가 치료해주게 되는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지난 방송에서 영로는 수호가 남파 공작원임을 알게됐다. 그녀는 방팅에서 만난 수호가 자신을 속여왔다는 배신감과 자신 때문에 인질극에 휩싸인 기숙사 학생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갖게 됐다.

영로는 분노감에 "어쩔 생각으로 우리를 인질로 잡고 있냐"라고 따졌지만, 수호는 "나대지마, 그러다 죽을 수도 있어"라고 차갑게 일축했다. 서로에게 호감을 갖고 있던 두 사람이 인질극이라는 사건에 휘말린 뒤, 어떤 감정의 변화를 겪게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1일 방송될 '설강화' 6회에서는 인질극을 이어나가는 수호와 배신감에 휩싸인 영로가 수호를 저지하기 위해서 나서는 내용이 공개된다. 또한 외과의사 강청야(유인나 분)와 안기부 직원 장한나(정유진 분)가 인질극 현장으로 투입되며 새로운 국면을 맞게된다.

한편 '설강화'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30분에 방송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