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흥 신도시에 30만평 전기차 집적단지 조성되나?박완주 민주당 정책위의장 "적극 검토"...양기대-문정복 의원 "대선공약으로 추진"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1.08.19 01:01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내 글로벌 전기차 집적단지 조성을 적극 검토키로 했다.

박완주 민주당 정책위원회 의장이 지난 18일 국회 원내대표 회의실에서  '글로벌 전기차 집적단지 정책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간담회에는 양기대 국회의원(경기광명을), 문정복 국회의원(시흥갑)과 박승원 광명시장, 연제찬 시흥시 부시장, 국토교통부·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 전기차 관련업계 임원 등이 참석했다.

박완주 의장은 환영사에서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내에 30만평 규모의 국가산업단지를 조성하고, 글로벌 전기차 집적단지로 추진하고자 정책위 주관 간담회를 열었다”며 “광명‧시흥 신도시 내 글로벌 전기차 집적단지를 최적으로 조성하기 위해 좋은 의견을 주시면 당에서도 적극 검토해 좋은 결론을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간담회를 공동주최한 양기대, 문정복 의원은 “광명‧시흥 신도시가 수소차, 전기차 등의 친환경차 메카가 되어 대한민국 미래먹거리인 전기차 육성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며 "민주당 대선정책공약으로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도권인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내에 30만평 이상의 글로벌 전기차 집적단지가 들어선다면 대규모 일자리 창출, 배터리-반도체 등 관련 산업기술 육성, 물류배송 등 전기차 산업 전반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6월 초 민주당 초선의원들과의 청와대 간담회에서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내에 '글로벌 전기차 집적단지' 필요성을 공감하고 적극 지원을 약속한 바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앞으로 2021-08-19 06:03:23

    백성들도 생각하는 머리있다 ...
    앞으로 15~20년후에나 가능...
    기아자동차가 맨입으로 공장이전를 하나?

    그리고
    시흥시장은 눈감고 있을리 없고...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