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발달장애인 맞춤형 직업훈련 '결실'...병원 취업만 3번째경기장애인부모연대 광명시지회, 훈련ㆍ취업지원ㆍ사후관리까지 원스톱 프로그램 운영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1.07.22 17:40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사단법인 경기장애인부모연대 광명시지회(지회장 박미정)가 추진하고 있는 광명시 발달장애인 현장실습형 직업전환사업(이하'발달장애인 현장실습형 직업훈련')이 결실을 맺고 있다. 

이 사업은 2018년 9월 시작돼 작년 9월끼지 국비를 지원받았으나 발달장애인 직업훈련이 지자체 위탁사업으로 바뀌면서 경기도 31개 지자체 중 광명시에서 유일하게 운영되고 있다.  

광명시 발달장애인 현장실습형 직업훈련을 이수한 훈련생이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성애의료재단 성애병원에서 근무하고 있다.

2020년 11월 중순부터 이 훈련에 참여한 발달장애인 편○○씨는 지난 7월 22일부터 서울시 영등포구에 소재한 성애의료재단 성애병원에서 근로자로 근무하고 있다. 담당 직무는 응급센터 보조원으로서 응급실 배드 교체, 공간 소독, 수액운반, 소모품 보충 등 간호부의 업무를 보조한다. 

훈련생이 병원에 취업한 것은 2020년도 5월 서울시립 보라매병원, 고대구로병원에 이어 3번째 사례다. 발달장애인 현장실습형 직업훈련팀에서는 이후 6개월 동안 정기적인 추적조사와 사후관리를 통해 취업자가 안정적으로 직업 활동에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발달장애인 현장실습형 직업훈련은 일상생활기술훈련을 포함한 기초훈련, 현장실습, 취업지원, 사후관리까지 발달장애인의 취업과 관련된 일련의 과정에 필요한 교육 및 훈련을 지원한다. 사회복지사와 1:5로 매칭하여 광명시에 위치한 공공기관 및 사업체와 협력하여 현장실습을 진행하여 지역사회 밀착형, 발달장애인 맞춤형 직업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박미정 회장은 "우리 사회가 전체적으로 어려운 이 시점에 이룬 반가운 결실은 개인과 가족 그리고 전문적으로 이를 지원할 수 있는 체계가 유기적으로 상호작용을 하며 얻어낸 귀한 열매"라며 "이 작은 열매가 많은 사람들에게 힘든 시기를 이겨내고 더 밝은 미래를 맞이할 수 있는 희망을 줄 수 있는 메시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발달장애인 부모로 구성된 사단법인 경기장애인부모연대 광명시지회는 장애인과 장애인 가족의 복지 및 교육발전과 사회통합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