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륜-경정, 확진자 급증에 부분재개장 일주일 연기
  • 이순금 기자
  • 승인 2021.07.07 21:10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순금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이하 공단) 경주사업총괄본부가 경륜․경정 부분 재개장을 다시 일주일 연기한다. 최근 수도권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급증에 따라 고객과 선수들의 안전을 위한 조치다.

경륜ㆍ경정 관계자는 “부분 재개장 확대로 고객들과의 새로운 만남을 기대하면서 준비하고 있었는데 정부의 지침에 따라 또 다시 일정이 연기돼 아쉽게 생각한다”면서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되면 언제든 개장을 확대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대전시와 부산시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됨에 따라 입장인원을 전체 좌석의 50%인 421명에서 30%인 255명으로 제한되어 운영한다. 천안, 창원ㆍ김해 의 입장인원은 당초와 동일하게 50%가 유지된다.

추후 사회적 거리두기, 고객과 선수의 안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부분 재개장 확대가 결정되면 언론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이용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륜ㆍ경정 홈페이지와 통합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이순금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순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