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 확진자 200명 넘어...2단계 격상 후 다시 증가세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0.11.27 23:38
  • 댓글 2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수도권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된 24일 이후 광명시에서도 연일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

광명시의 경우 24일 3명, 25일 7명, 26일 5명 등 3일새 1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이들 중 5명은 가족 내 감염이다. 확진자 거주지는 소하2동 8명, 소하1동 2명, 철산3동 1명, 하안1동 1명, 타지역 3명이다.

이로써 11월 27일 기준, 광명의 누적 확진자는 광명시 확진 160명, 타시군 확진 광명시민 41명으로 201명을 기록하고 있다.

광명시 보건당국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고, 3차 대유행이 진행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불필요한 외출, 모임, 행사를 자제하고, 마스크 착용, 밀집공간 방문 자제, 손씻기 등 개인방역수칙을 철저히 이행해달라”고 밝혔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코로나환자 2020-11-29 10:40:53

    인구수효 가 우리나라 보다 많아서 중국 미국
    코로나 확진지가 많다고치자
    그럼
    방역을 잘했다고 입에 침바르고 흥보하는
    대한민국 정부

    베트남 .. 태국은 우리나라보다 인구수효가 많은데
    코로나 확진자가 적은 이유는   삭제

    • 양은냄비정책 2020-11-28 08:53:14

      안일한 사고방식으로 방역정책을 대응하다
      요모양 ..요꼴..

      박근혜 정권 보다 하나도 나은점없네..
      말단공무원 및 소독 용역 일꾼만 마스크만 쓰고
      일 시키지말고 . 장관부터 국케위원까지
      몸소 작업복입고 술집부터 새벽 쓰레기 용역 이르기까지
      확인 해봐라.

      부동산정책 부터 코로나 대응정책이
      박그네 보다 나은것 있으면 자랑 좀 해보라..

      세금내는 백성만 불쌍하지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