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불후의 명곡' 트로트 남대 대전 특집 강진· 신유· 나태주· 김용임· 정미애· 조정민 자존심 대결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10.17 13:58
  • 댓글 0
'불후의 명곡'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10월 17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은 식을 줄 모르는 트로트 열풍의 중심에 있는 트로트계 남녀 대표가수들이 총출동, 남성팀 대 여성팀으로 대결을 펼치는 ‘트로트 남녀 대전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출연자들은 자기소개 때부터 본인들의 대표곡을 부르며 상대편 기선제압에 나서 한 치의 양보 없는 불꽃 튀는 대결을 예고했다.

트로트 남성팀 출연자로는 전 국민 애창곡의 주인공 강진(1955년 출생 나이 66세)이 주장으로 출연, 나훈아의 ‘아리수(한강)’를 선곡해 웅장한 무대를 선보였다. 원조 트로트 프린스 신유(1982년 출생 나이 39세)는 윤시내의 ‘열애’를 애절하면서도 힘이 있는 무대로 꾸몄으며, 태권 트로트 나태주(1990년 출생 나이 31세)는 장윤정의 ‘어부바’에 폴 댄스를 접목한 화려한 무대를 공개했다.

이어 트로트 여성팀 출연자로는 라이브의 여왕 김용임(1965년 출생 나이 56세)이 주장으로 출연, 박강성의 ‘문밖에 있는 그대’를 선곡해 노련미가 돋보이는 애절한 무대를 선보였다. 또 팔색조 매력의 소유자 조정민(1986년 출생 나이 35세)은 심수봉의 ‘미워요’를 선곡, 피아노 연주부터 매혹적인 탱고 춤까지 선보이며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으며, 트로트계의 슈퍼 디바 정미애(1982년 출생 나이 39세)는 파워풀한 보컬로 남지훈의 ‘천년바위’를 불러 기대를 모은다.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하고 치열한 ‘트로트 남녀 대전 특집’은 10월 17일 오후 6시 5분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