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김영준 도의원, 인천2호선 연장 국가철도망 계획 반영 촉구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 타당성 재조사 환영...현 부지 이전 절대반대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0.10.14 03:31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경기도는 서남부권 지역주민들의 광역교통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서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나서 줄 것을 요구합니다”

김영준 경기도의원이 5분발언을 하고 있다.

김영준 경기도의원(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광명1)은 13일, 제34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타당성 재조사 결정을 환영하고 인천2호선 연장(인천대공원-신안산선)사업의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 반영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환경을 파괴하고 도시발전을 가로막는 차량기지 이전을 원점 재검토 하라고 일관되게 주장해 온 광명시와 32만 광명시민은 지난 9월 23일 기획재정부의 구로차량기지 이전 사업 타당성 재조사 결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광명시는 민·관·정이 함께 반대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비록 사업철회라는 목표 달성은 못했지만 타당성 재조사라는 결실을 맺었다”며 “지금 부지로의 차량기지 이전은 명분도, 절차적 정당성도 없었고 지금 부지로의 차량기지 이전을 계속해서 추진한다면 광명시민 입장은 단 하나 ‘결사반대’”라고 밝혔다.

김 의원은 “지금 부지가 아니라면 이웃한 도시, 중앙과 지방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좋은 대안이 마련된다면 관심을 가지고 합리적인 대안을 찾는데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며 “또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사업을 전제로 한 「제2경인선 광역철도 사업」추진은 절대 반대하며 인근 지자체와 합리적인 대안이 마련된다면 적극 협조하겠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인천2호선 연장(인천대공원∼신안산선)사업은 상대적으로 열악한 수도권 서남부지역인 경기도 시흥, 광명, 인천, 서울 금천 지역주민들의 광역 대중교통 편의를 개선하기 위하여 꼭 필요한 사업으로 현재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에서 진행 중인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에 반드시 반영 되어야 한다”고 강하게 촉구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