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강서구 임카닷컴 ‘서민갑부’ 중고차딜러, ‘내가 탈 수 없는 차는 판매하지 말자’라는 신념이 부자 만들어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9.16 12:02
  • 댓글 0
사진 : '서민갑부' 영상캡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전국 방방곳곳에서 손꼽히는 자수성가 슈퍼리치들을 찾아가, 독한 인생을 산 서민갑부들의 생생한 성공 스토리를 듣는 프로그램 ‘서민갑부’의 중고차 딜러 임카닷컴의 임재성 씨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에 서민갑부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중고차 딜러 임재성 씨가 어떻게 해서 성공을 거뒀는지 비법에 대해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강서구 등촌동 15-1 등촌자동차매매단지에 위치해 있는 임카닷컴을 운영 중인 서민갑부의 성공 비법 중 첫 번째는 ‘불의를 지나치지 말아라’이다.

신차보다 가성비가 좋아 많은 이들이 찾는 중고차. 서민갑부 중고차 딜러 임재성 씨는 딜러 일을 시작하고 한 달에 40대 이상 판매할 정도로 이름을 날리며 입지를 넓혀갔다. 하지만 고가의 차량을 터무니없이 낮은 가격에 올려놓고 고객들을 유인, 갖가지 이유를 들어 다른 차량의 구매를 유도하며 신차보다 비싼 가격으로 중고차를 팔아넘기는 ‘허위매물’ 이 생기며 그의 실적도 위협이 됐다. 

이에 중고차 시장을 깨끗하게 만들기 위해 ‘허위매물’과의 전쟁을 선포, 2012년부터 자신이 운영하는 온라인 카페에 피해 실태를 알리고 사건 해결에 앞장서고 있다. 지금까지 도움을 준 피해자만도 600여 명이다. 돌려받은 금액이 30억 원에 달할 정도라는데. 대가를 받지 않는 수고스러운 일임에도 중고차 시장의 인식을 바꾸기 위한 그의 노력은 사람들의 인정을 받기에 충분했다.

성공 비법 중 두 번째는 ‘정직하게 행동하라’이다.

중고차 판매로 승승장구 하고 있는 서민갑부 중고차 딜러 임재성 씨가 손님을 부르는 또 하나의 비결은 고등학교 시절 취득한 자동차 정비기능사 자격증이다. 이를 활용해 차량을 사고 팔 때 엔진, 미션부터 작은 부품까지 꼼꼼히 점검한다. 그뿐만 아니라 공업사로 차를 이동, 리프트로 올려 손님에게 하부를 직접 보여주며 세세하게 설명하는 일도 빼놓지 않는다. 그러다 보니 만족도는 200%이다. 

또 장마철 이후 통상 두세 달 사이 침수차가 상품화를 거쳐 나온다는 소문이 퍼지며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데. 앞 유리와 천장 사이 틈새에 손가락을 넣어 흙이 묻어나는지, 가속 페달 뒤쪽의 전선에 부식 흔적이 있는지를 확인하라고 조언한다. 그리고 매매 계약서 특약 사항에 추가로 위약벌 조항을 넣어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안을 설명해 주고 있다. ‘내가 탈 수 없는 차는 판매하지 말자’라는 신념이 그를 부자로 만들어 준 비밀이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