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광명시민 기대수명 83세...경기도에서 14번째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6.04.28 16:13
  • 댓글 0

광명시민의 기대수명은 83.0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10년 전인 2004년 79.2세인 것과 비교할 때 3.8년이 증가한 수치다.

경기도가 2004년부터 2014년까지 분석한 ‘경기도 인구변화-출생, 이동, 사망’ 보고서에 따르면 경기도민의 평균 기대수명은 83.1세로 광명시는 경기도 31개 시 군 중 14번째를 기록했다. 남성은 79.6세, 여성은 86.0세로 여성이 남성보다 6.4년 더 오래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내에서 기대수명이 가장 높은 지역은 과천시(87.6세)였고, 그 뒤를 연천, 군포, 용인, 김포 순이었으며, 가장 낮은 곳은 의정부(73.6세)였다. 기대수명은 0세의 출생자가 향후 생존할 것으로 기대되는 평균 생존 년 수로 ‘출생시 평균(기대)수명’이라고도 한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