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찰, 박원순 시장 시신 현장 감식...훼손 심하지 않아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0.07.10 02:34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사망과 관련, 경찰이 10일 새벽 2시 현장브리핑을 진행했다. 브리핑에 나선 최익수 서울지방경찰청 형사과장은 “9일 오후 5시 17분경 박원순 시장의 실종신고를 받았고, 7시간 만인 10일 새벽 0시 1분경 성북구 북악산 성곽길 인근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발견장소에서 시신을 감식 중이며, 현재 타살 혐의점은 없는 상태다.

故 박원순 서울시장

박 시장의 시신은 소방구조견이 먼저 발견한 후 뒤따라가던 소방대원과 기동대원에 의해 확인됐다. 사망 현장에는 박 시장의 가방과 핸드폰, 명함, 금전, 필기도구 등 소지품이 있었으며, 시신이 심하게 훼손된 상태는 아니라 육안으로 신원 확인이 가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경찰은 발견당시 시신 상태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는 고인과 유족의 명예 때문에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답했다. 현장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이 CCTV로 박 시장의 동선을 확인한 결과, 박 시장은 오전 10시 44분에 공관에서 나와 택시를 타고 와룡공원까지 이동했으며, 이후 도보로 산에 올라가는 모습이 확인됐다.

또한 경찰은 박 시장의 전직 비서가 성추행 고소장을 지난 8일 접수해 수사 중이었지만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기 곤란하다고 전했다. 박 시장 성추행 고소권은 ‘공소권없음’으로 종결된다.

한편 박 시장의 사망으로 서울시는 서정협 부시장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되며, 보궐선거는 내년 4월 7일 실시된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민주당 2020-07-10 07:16:38

    민주당 왜이러나?

    안희정 충남 도지사 ...성추행
    또~오 ..박원순 서울시장..

    앞으로는 없겠지..

    혹시나 윗물이 깨끗하여야 .. 아래물 도 깨끗해
    지방자차단체에서는 없었으면 ...

    .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