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신박한 정리' 신애라 박나래 윤균상, 집 물건 정리 첫 카운슬링 어땠나? 이들 나이는?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6.29 17:21
  • 댓글 0
사진 : tvN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신박한 정리' 신애라 박나래 윤균상, 집 물건 정리 첫 카운슬링 어땠나? 이들 나이는?

tvN '신박한 정리'는 나만의 공간인 '집'의 물건을 비우고, 공간에 행복을 더하는 노하우를 함께 나누는 프로그램. 정리해야 하는 물건들에 얽힌 인생 이야기를 나누며 '비움의 미학'을 찾을 뿐만 아니라 나의 인생을 돌아볼 수 있을 예정.

지난 주 '신박한 정리' 제작진이 공개한 티저 영상에는 신애라와 박나라의 티격태격 케미를 예상할 수 있는 장면이 담겼다. 먼저 제작진과 신애라에 대해 이야기하는 박나래가 "뭘 자꾸 버리라는 거에요?"라고 되물으며 아찔한 두 사람의 케미를 예감케 했다. 이어진 카운슬링 장면에서는 '버려야 한다'라는 신애라와 '버리기 아깝다'라는 박나래가 대조를 이뤄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추억의 물건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라는 박나래와, "사진을 찍어놓으면 된다"라고 역설하는 신애라의 모습이 앞으로 펼쳐질 '신박한 정리'의 첫 카운슬링이 순탄치 않음을 예고했다.

'비워야 산다'는 신애라의 철학은 윤균상도 피해 갈 수 없었다. 함께 공개한 또 다른 티저 영상에서 윤균상은 신애라와 박나래의 물건 정리 카운슬링에 푹 빠진다. 특히 집을 정리하는 과정에서 뜻밖의 물건이 발견돼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 윤균상 역시 당황하며 재미를 더했고, '신박하게 정리해드립니다'라는 자막이 기대감을 키웠다.

'신박한 정리' 제작진은 "미니멀리스트 vs 맥시멀리스트 다른 스타일로 살아왔던 신애라 박나래의 '정리 케미'가 재미있게 보여질 것 같다. 또한 윤균상 역시 한 번도 경험하지 못했던 신박한 집 정리에 리얼한 반응으로 화답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집구석 카운슬링 tvN '신박한 정리'는 29일(월)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신애라 나이는 1969년에 태어났으므로 올해 쉰두 살이다. 박나래 나이는 1985년생으로 올해 서른여섯 살이다. 윤균상 나이는 1987년생으로 올해 서른네 살이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