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 코로나19 역학조사관 2명 채용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0.06.15 12:27
  • 댓글 0

[광명지역신문=김인숙 기자] 광명시는 7월까지 역학조사관 2명을 채용해 코로나19 대응 인력을 보강한다고 15일 밝혔다. 일반임기제 6급 1명, 7급 1명이다.

역학조사관은 감염병 환자 발생 시 역학조사를 통해 감염병 환자의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는 역할을 한다. 광명시에는 현재 역학조사관이 없으며 확진자 발생 시 경기도의 역학조사관과 보건소 감염관리팀이 함께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시는 그동안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지난 3월과 6월 두 차례에 걸쳐 보건소 감염관리팀 인원을 8명 보강해 현재 16명이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으며 보다 더 정확하고 신속한 조사를 위해 역학조사관을 채용한다.

역학조사관 자격조건은「의료법」제2조제1항에 따른 의료인,「약사법」제2조제2호에 따른 약사,「수의사법」제2조제1호에 따른 수의사 등 감염병ㆍ역학 관련 분야의 전문가이며, 직무내용은 감염병환자의 역학조사, 감염병 관리 및 감염병 실태조사 등이다.

시는 6월 중 채용 공고를 하고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7월 중 최종 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