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정, 재개장 후 체크리스트는?
  • 서인숙 기자
  • 승인 2020.03.16 14:13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전 세계적으로 강타한 코로나-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으로 인해 현재 국내 4대 스포츠는 물론 대부분의 스포츠 경기 관람이 멈춰있는 상태다. 

수상 스포츠인 경정 역시 2002년 개장 이후 이래적인 긴 휴장 기간을 맞고 있는데 당초 동절기 경정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1월 마지막 주부터 4주 동안 휴장을 계획했으나 사회적으로 확진자가 급격하게 늘어나면서 1차적으로 지난달 23일부터 3월 8일까지 휴장 기간을 연장했다. 하지만 사그라지지 않는 코로나-19로 인해 오는 24일까지 또 한 번 개장을 연장했는데 재개장을 앞두고 경정 팬들이 체크해야할 사항들을 점검해 보자.

우선 오랫동안 미사 경정장 수면을 떠나있었던 선수들의 실전 적응력이 가장 큰 변수로 작용할 수 있겠다. 그동안 통상적인 휴장 기간은 2∼3주 정도였고 길어야 한 달이었으나 올해는 두 달이 훌쩍 넘어가고 있다. 매주 출전해도 모터와 코스 배정, 날씨의 변화에 따라 경기력에 편차를 보이는 것이 경정이라는 스포츠인데 장기간 실전 경주를 소화하지 못했다면 몸의 반응 또한 날카로움이 무뎌질 수 있겠다.

체중 관리 역시 이변 요소로 작용할 수 있겠다. 긴장이 풀려 그동안 억누르고 있던 식욕을 제어하지 못한다면 2∼3kg는 급격하게 불어날 수 있겠고 출전을 앞두고 무리하게 감량에 들어갈 경우에는 컨디션이 무너질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더욱이 감염에 대한 우려로 인해 휴장 기간 동안 영종도 훈련원 및 미사 경정장에서  연습을 하지 못했다는 점에서 개장 후 첫 회차에 출전하는 경정 선수들의 움직임은 지정훈련부터 어느 때 보다 더욱 꼼꼼하게 체크해야한다.

특히 경주 경험이 많이 부족한 신예 경정 선수들은 경기력을 끌어 올리는 시간이 선배  선수들에 비해 어려움을 많이 겪을 것으로 분석되는 것이 정설이나 이러한 선입견이 배당으로 이어질 수 있어 여러 가지로 신경 쓸 부분이 많아 보인다.

당회차에 호성능의 모터나 유리한 코스를 손에 쥔 막내들이 흐름을 뒤집을 수 있겠고 느슨해진 선배 선수들을 상대로 일격을 가할 수 있어 승부 의지를 내비치는 전력을 눈여겨본다면 실전에서 큰 도움이 될 수 있겠다.

경정 선수들도 손을 놓고 있을 수밖에 없었지만 수면에 투입되는 모터 또한 가동이 되고 있지 않은 상태였다. 기계가 정상적인 성능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자주 활용하고 기름칠을 하는 등 손길을 더해줘야 하지만 오랫동안 주인을 잃고 대기했던 상황이라 체크가 필요하다. 최상급으로 평가되는 모터들도 돌다리를 두르려 본다는 마음으로 조심스럽게 접근해야겠고 중하위권에 랭크되어 있던 모터 역시 호흡을 맞추는 경정 선수들의 정비 능력에 따라 기력 변화를 보일 수 있어 모든 것이 정상 궤도에 올라설 때 까지는 신중에 신중을 기하는 것이 바람직하겠다.

임병준 쾌속정 예상분석 전문가는 “올해 1월의 데이터를 비롯해 원년부터 경주를 관람해온 경정 팬들이라도 휴장 기간이 길었던 만큼 새롭게 시작한다는 생각으로 추리에 나서야겠다. 경정 전문가들을 비롯해 수많은 팬들이 재개장을 목 빠지게 기다려왔으나 오랫동안 숨죽이고 활약을 하지 못한 경정 선수들의 입상에 대한 갈증이 더 클 것으로 예상된다” 며 “바둑의 복기가 중요하듯이 휴장 기간이 끝날 때 까지 지난 경주를 되짚어 봐야겠고 경정 선수들 또한 자신의 장점은 더욱 살리고 부족했던 부분을 보완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조언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광명인 2020-03-18 22:01:12

    미디어광명 이정민 기자 엄청나게 치사한 사람입니다.
    기존 댓글을 삭제하고 로그인 자체도 아예 안되도록 원천봉쇄해서 댓글도 못 달게 했습니다. 다른 분들도 로그인이 안 될겁니다.

    미디어광명 이정민 기자는 후원금을 법인명의 통장이 아니라 개인 명의 통장으로 후원금을 모금하였습니다. 엄연히 위법 행위가 의심이 되는 바 언론등록을 해 준 경기도에서는 미디어광명 이정민 기자 후원계좌에 대한 진상조사가 필요합니다.

    이재명 지사를 믿습니다. 코로나19를 선제 대응하는 모습을 봅니다.
    미디어광명 이정민 기자 후원금 사용처를 조사해 주세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