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 코로나 두번째 확진자 남편과 아들도 양성 ...교회 집단감염 우려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0.03.06 12:11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광명의 두번째 확진자 남편과 아들도 6일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확진자 일가족은 하안5단지에 거주하며 남편은 하안동 '함께하는교회'의 부목사다. 이로써 광명의 코로나 확진자는 4명으로 늘어났다. 한편 부목사 일가족이 모두 코로나19 확진되면서 해당 교회 신도들의 집단감염 우려도 제기돼 광명시가 긴장하고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