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기도 안양-포천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0.02.22 12:23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경기도 안양시와 포천시에도 코로나19 확진자가 각각 1명씩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경기도 확진자는 22일 오전 12시 현재 8명이다.

21일 경기도청 재난상황실에서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와 관련 실국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국무총리 주재 코로나19 대응 확대 중앙사고수습본부 (영상)회의가 열리고 있다.

안양시 확진자는 30번 확진자와 접촉했고, 포천시 확진자는 대구 본가로 휴가를 다녀 온 군인이다. 안양시 확진자 A씨는 안양 호계동에 거주하는 64세 남성으로 택시기사로 일하던 중 30번 확진자와 접촉해 18일부터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현재 경기도립 안성의료원에 이송된 상태다.

포천에서도 첫 확진자가 나왔다. 포천 확진자 B씨는 21세 군 장병으로 지난 10일부터 14일까지 대구 본가로 휴가를 다녀 온 것으로 확인됐다. B씨는 지난 14일 대구에서 서울역까지 기차로, 서울역에서 소요산역까지 전철을 이용한 후 연천 전곡까지 버스로 이동해 부대차량으로 복귀한 것으로 확인됐다.

B씨는 14일 부대복귀 후 21일 저녁 코로나19 의심증세을 보여 부대차량을 이용, 오후 9시 30분 포천시 보건소 선별진료서에서 검사를 받은 후 부대에 복귀에 격리 중이었다. B씨는 현재 군군수도통합병원으로 이송됐다.

포천시는 포천병원 응급실을 긴급폐쇄하고 소독을 하고 있으며, 부대 인근 마을에 대한 방역을 진행 중이며, 해당 부대는 모든 장병을 대상으로 역학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