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수원 코로나 19 감염 의혹 남성 사망... 지난 1월 말 중국 방문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2.13 14:48
  • 댓글 0
사진 : 영상캡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경기도 수원에서 코로나 19 감염이 의심돼 검사를 받을 예정이었던 남성이 사망했다.

13일(오늘) 수원중부경찰서는 이날 수원시 팔달로3가에 거주 중인 40대 남성의 “뇌졸중이 오는 것 같다”는 112 신고를 받고 소방당국과 함께 출동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숨졌다고 보도했다.

이 남성의 가족은 “지난 1월 31일 비자 관련 업무로 중국 청도를 간 적이 있다”라며 “아침에 식사를 한 후 속이 답답하다면서 구토를 했다”라고 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수원 40대 남성은 중국을 방문한 이력 때문에 코로나 19 검사를 앞둔 상황이었다.

한편, 이날 수원 코로나 의심 환자 사망 소식에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브리핑을 통해 “세부 내용을 확인한 후 결과를 발표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