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평택 산부인과에서 신생아들 rsv바이러스 집단감염... 보건당국 조사 나서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2.13 10:23
  • 댓글 0
사진 : 영상캡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경기도 평택의 어느 산부인과에서 신생아들이 rsv바이러스에 집단으로 감염돼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3일(오늘) 평택보건소 등 보건당국에 의하면 평택 지역 내 어느 산부인과를 거쳐간 신생아 9명이 rsv바이러스에 감염돼 치료를 받고 있다.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로 불리는 rsv바이러스는 주로 영아들이 감염되며 겨울철 유행한다. rsv바이러스 증상은 기침, 가래, 발열, 쌕쌕거림의 증상을 보이다가 폐렴과 모세기관지염을 일으킨다.

보건당국은 rsv바이러스 추가 확산에 대비해 평택 산부인과를 거쳐 간 다른 신생아들과 성인들을 상대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rsv바이러스에 대해 “접촉이나 호흡기 비말을 통해 전파가 되는 만큼, 산부인과 등 관계시설에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라고 당부를 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