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한끼줍쇼’ 인교진 류수영, 소이현 박하선 이은 남편특집 도전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2.12 17:44
  • 댓글 0
JTBC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연예계 대표 사랑꾼 인교진과 류수영이 아내들을 소환했다.

12일(수) 방송되는 ‘한끼줍쇼’에는 배우 인교진과 류수영이 출연해 서대문구 연희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이날 방송은 지난 10월 ‘영종하늘도시’편에 출연했던 아내들 소이현-박하선에 이은 남편 특집으로 꾸며져 기대감을 모은다.

소이현과 박하선은 소문난 ‘절친’인 데에 반해 인교진과 류수영은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연희동 편 녹화에서 첫만남을 가졌다. 두 사람은 초면의 어색함도 잠시 육아로 공감대를 형성했고, “미뤄왔던 부부 동반 모임을 추진해야겠다”며 급속도로 가까워졌다. 또한 두 사람은 아내들의 방송을 모니터한 소감을 솔직하게 밝히기도 했다. 인교진은 당시 벨 누르기에서 인지도 굴욕을 당한 소이현이 당황하는 표정을 봤다며, 한 끼 도전을 앞두고 긴장감과 걱정을 내비쳤다.

이날 인교진은 ‘국민 울보, 눈물대왕’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이야기를 나누던 중 딸들이 커서 시집 갈 생각을 하며 갑자기 눈물을 글썽였고, 아내 소이현에게 영상 편지를 전하면서도 울먹였다는 후문이다.

인교진, 류수영과 함께하는 JTBC ‘한끼줍쇼’ 연희동 편은 12일(수) 밤 11시에 방송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