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28번째 확진자, 3번째 확진자 환자 지인으로 30세 중국인 여성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2.11 10:44
  • 댓글 0
사진 : 방송캡쳐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국내 28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11일(오늘) 오전 질병관리본부는 28번째 확진자가 30세 중국인 여성으로 자가격리 중에 검사를 실시한 결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양성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28번째 확진자는 3번째 확진자 환자의 지인으로 현재 경기 명지병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3번째 확진자 환자는 54세의 한국인 남성으로 중국 우한시에서 살다가 지난 1월 20일 일시 귀국했고, 강남구와 일산 일대의 성형외과, 식당, 호텔, 편의점 등을 다니다가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리고 이 3번째 확진자와 접촉해 28번째 확진자가 나온 것은 지난 1월 30일 확진된 6번째 확진자(56, 한국인 남성)에 이어 두 번째다. 6번째 확진자로 인해 그 후 그의 가족인 아내가 10번째 확진자로, 아들이 11번째 확진자로 감염이 되기도 했다.

한편, 현재 국내 확진자는 총 28명으로 퇴원 환자는 4명이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